민주당 소속 춘천시의원들, 대선 필승 결의
상태바
민주당 소속 춘천시의원들, 대선 필승 결의
  • 박수현 기자
  • 댓글 2
  • 승인 2021.11.29 12:5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원팀 민주당’으로 대선 승리를 위해 앞장설 것”
“과거로 회귀할지, 미래로 전진할지 결정할 선거”
이재명 후보, 김대중·노무현·문재인의 길 열어야
더불어민주당 소속 춘천시의원들이 29일 춘천시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제20대 대선 필승 결의’를 다짐하고 있다. (사진=박수현 기자)
더불어민주당 소속 춘천시의원들이 29일 춘천시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제20대 대선 필승 결의’를 다짐하고 있다. (사진=박수현 기자)

더불어민주당 소속 춘천시의원들이 대선 100일을 앞두고 대선 승리를 위한 ‘원팀 민주당’을 강조했다.

김은석 원내대표와 황환주 의장 등 춘천시의회 민주당 소속 의원 12명은 29일 춘천시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제20대 대선 필승 결의’를 다짐했다.

이들은 “대한민국의 운명을 좌우할 제20대 대선이 100일 앞으로 다가왔다”며 “이번 대선은 과거로 회귀할 것인지, 미래로 전진할 것인지를 결정할 선거”라고 평가했다.

그러면서 “치열했던 당내 대선후보 경선 과정에서 민주당 시의원들은 자신이 응원하는 후보를 위해 후회없는 경쟁을 했다”며 “이제는 이재명 후보와 함께 ‘원팀 민주당’으로 대선 승리를 위해 앞장설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초등학교 졸업 후 6년의 소년공 생활을 겪고, 인권변호사와 성남시장, 경기도지사를 거치면서 공약은 반드시 이행했으며, 사회적 약자를 보듬으면서 살아온 사람이 이재명 후보”라며 “이 후보는 위기를 돌파하고 민생 문제를 해결해 대한민국을 도약시킬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철학과 역사인식도 없으며, 준비도 안된 후보에게 나라와 국민의 운명을 맡길 수는 없다”며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를 비판했다.

이들은 “김대중 대통령이 시작했고, 노무현 대통령이 길을 닦았으며, 문재인 대통령이 발전시켜온 선진 대한민국의 길을 검증된 능력으로 대한민국 대전환을 실천할 이재명 후보와 함께 열어나가겠다”고 전했다.

한편 민주당 강원도당은 오는 30일 운영위원회를 열고 선거대책위원회 구성 방안을 논의한다. 김은석 시의원은 “도당 운영위를 통해 선대위 구성에 대한 ‘안’이 논의될 예정”이라며 “선대위가 구성되면 지역위원회가 생기는데 춘천시의원들이 그 안에서 역할을 맡게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박수현 기자 psh5578@mstoday.co.kr]

박수현 기자
박수현 기자 인권수호·비리추적·부정부패 척결 등 사회정의 추구합니다. 제보 받습니다.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김동숙 2021-11-29 20:23:41
춘천은 전통적으로 자유 민주주의 를 지키고있던 자랑스런 도시였다
그게 이게 뭐냐 민주당 바뀌니 민노총 축제 동성애자 축제
외지인들의 춘천 온갖 땅 아파트 주택 싹쓰리
이제 버스 공영화 한다며?
공산주의 춘천 만들라고?

김동숙 2021-11-29 20:17:56
춘천이야말로 정권교체 해야한다
외지인들의 부동산 싹쓰리
현지 소상공인들은 죽고 외지인들 카페는 살고
동성애자들 축제는 살리고 대다수 시민들은 불편하게 만드는 불평등 춘천

하단영역

매체정보

  • 강원도 춘천시 동면 춘천순환로 600
  • 대표전화 : 033-256-3300
  • 법인명 : 주식회사 엠에스투데이
  • 제호 : MS투데이
  • 등록번호 : 강원 아00262
  • 등록일 : 2019-11-12
  • 발행일 : 2019-10-17
  • 발행인 : 이진혁
  • 편집인 : 노재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서충식
  • Copyright © 2022 MS투데이 . All rights reserved.
  • 「열린보도원칙」 당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 서충식 033-256-3300·mstoday10@naver.com
  • 인터넷신문위원회 인터넷신문위원회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