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춘천에 퍼지는 원두향⋯"커피도시페스타로 오세요"
상태바
[포토] 춘천에 퍼지는 원두향⋯"커피도시페스타로 오세요"
  • 박지영 기자
  • 댓글 18
  • 승인 2022.09.17 00:0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춘천 커피도시페스타가 15일 개막했다. 올해 2회를 맞는 이번 축제는 춘천 서면 애니메이션박물관 일원에서 열리며 18일까지 세상에 단 하나뿐인 커피 만들기 체험, 뮤직 콘서트, 메타버스 플랫폼 등 다양한 참여형 프로그램이 펼쳐진다.
[박지영 기자 ji8067@mstoday.co.kr]

강원정보문화산업진흥원이 18일까지 춘천 서면 애니메이션박물관 일원과 메타버스 가상공간에서 '2022 춘천커피도시페스타'를 진행한다. (사진=박지영 기자)
강원정보문화산업진흥원이 18일까지 춘천 서면 애니메이션박물관 일원과 메타버스 가상공간에서 '2022 춘천커피도시페스타'를 진행한다. (사진=박지영 기자)
커피의 농도를 나타내는 단어 '샷'과 사진 촬영의 단위인 '샷'을 더한 'SNS (Shot “N” Shot=샷 앤 샷)' 콘셉트로 진행되는 이번 축제는 올해 2회째 진행되고 있다. (사진=박지영 기자)
커피의 농도를 나타내는 단어 '샷'과 사진 촬영의 단위인 '샷'을 더한 'SNS (Shot “N” Shot=샷 앤 샷)' 콘셉트로 진행되는 이번 축제는 올해 2회째 진행되고 있다. (사진=박지영 기자)
지역 로스터리 커피숍 50여 곳이 참가하는 행사장에는 시민들이 직접 춘천의 커피 브랜드와 문화를 즐길 수 있는 자리가 마련돼 있다. (사진=박지영 기자)
지역 로스터리 커피숍 50여 곳이 참가하는 행사장에는 시민들이 직접 춘천의 커피 브랜드와 문화를 즐길 수 있는 자리가 마련돼 있다. (사진=박지영 기자)
행사 부스에서 춘천 지역 커피 명인들이 직접 로스팅한 커피를 맛볼 수 있다. (사진=박지영 기자)
행사 부스에서 춘천 지역 커피 명인들이 직접 로스팅한 커피를 맛볼 수 있다. (사진=박지영 기자)
축제 기간 중 에티오피아, 콜롬비아 등 다양한 원두향을 느낄 수 있는 세계 주요 커피 생산국 도시 부스가 운영된다. (사진=박지영 기자)
축제 기간 중 에티오피아, 콜롬비아 등 다양한 원두향을 느낄 수 있는 세계 주요 커피 생산국 도시 부스가 운영된다. (사진=박지영 기자)
축제장을 찾은 시민들이 모바일과 인터넷에서도 커피도시페스타를 즐길 수 있는 '메타버스 플랫폼'을 체험하고 있다. (사진=박지영 기자)
축제장을 찾은 시민들이 모바일과 인터넷에서도 커피도시페스타를 즐길 수 있는 '메타버스 플랫폼'을 체험하고 있다. (사진=박지영 기자)
춘천 커피도시페스타를 찾은 시민들이 On-site 커피체험 Only One 커피 만들기 체험을 하고 있다. (사진=박지영 기자)
춘천 커피도시페스타를 찾은 시민들이 On-site 커피체험 Only One 커피 만들기 체험을 하고 있다. (사진=박지영 기자)
18일까지 진행되는 축제에는 세상에 단 하나뿐인 커피 만들기 체험·춘천커피챔피언십 등 시민들이 즐길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사진=박지영 기자)
18일까지 진행되는 축제에는 세상에 단 하나뿐인 커피 만들기 체험·춘천커피챔피언십 등 시민들이 즐길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사진=박지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8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조*자 2022-09-17 06:56:00
가봐야겠네요~

임*하 2022-09-17 01:14:33
좋은 정보입니다

박*숙 2022-09-17 00:34:10
카페가 너무 넘쳐나네뇨

하단영역

매체정보

  • 강원도 춘천시 동면 춘천순환로 600
  • 대표전화 : 033-256-3300
  • 법인명 : 주식회사 엠에스투데이
  • 제호 : MS투데이
  • 등록번호 : 강원 아00262
  • 등록일 : 2019-11-12
  • 발행일 : 2019-10-17
  • 발행인 : 이진혁
  • 편집인 : 노재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준용
  • Copyright © 2022 MS투데이 . All rights reserved.
  • 「열린보도원칙」 당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 박준용 033-256-3300·mstoday10@naver.com
  • 인터넷신문위원회 인터넷신문위원회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