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달콤한 한과로 마음을 나눠요"
상태바
(영상) "달콤한 한과로 마음을 나눠요"
  • 구하민 기자
  • 댓글 8
  • 승인 2023.01.19 00:0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새마을운동 춘천시지회 부녀회가 명절 때만 특별하게 직접 만들어 판매하는 유과. 판매 수익금의 일부는 어려운 이웃을 돕는 데 활용해 다가올 설을 더욱 훈훈하게 만들고 있습니다. 달콤한 유과와 이웃 사랑의 따뜻한 이야기를 영상으로 만나보세요!
[구하민 기자 kookoo89@mstoday.co.kr]
[확인= 한재영 데스크]

 

기름에 담갔다가 건져 낸 찹쌀 반죽이 통통하게 부풀어 오릅니다. 골고루 조청을 바르고 튀밥 가루로 옷을 입히면 달콤한 향과 알록달록 색이 코와 눈까지 즐겁게 하는 유과가 완성됩니다.

새마을운동 춘천시지회 부녀회가 명절 때만 특별하게 만들어 판매하는 유과. 차례상에서 빠지지 않는 전통의 명맥을 잇기 위해 2012년부터 부녀회 회원들이 직접 만들어 판매하고 있습니다.

정성껏 만들어진 유과는 설 연휴까지 예쁘게 포장해 시중가보다 저렴하게 판매됩니다. 수익금의 일부는 어려운 이웃을 돕는 데 활용해 그 의미도 더합니다.

[인터뷰-신영자 / 춘천시 새마을부녀회장]
"하루에 보통 200박스 정도 만들고 있습니다. 힘든 점은 있지만 좋은 일 하는 거니까 보람이 있잖아요. 어려운 이웃들 김장도 해주고 한 달에 몇 번씩 방문해 노인들 말벗도 되어드리고 수익금을 가지고 그렇게 쓰고 있어요."
 
명절 준비에 유과 판매까지 눈코 뜰 새 없는 회원들. 휴일도 반납할 만큼 바쁘지만, 이웃과 함께하는 즐거움에 마음은 더없이 행복합니다. 16일에도 춘천북부노인복지관 어르신을 위해 직접 만든 한과 100박스를 기부했습니다. 

[인터뷰-이희순 / 새마을문고중앙회 춘천시지부 회장]
"봉사를 하고 있었을 때 많은 어르신들을 만나 뵈었습니다. 그때마다 정말 행복해하시고 즐거워하시는 모습이 저 또한 너무나 행복했습니다. 그래서 우리 어르신들이 이 한과를 받으므로 작지만 즐겁고 행복한 명절이 되기를 바라는 간절한 마음으로 준비하게 되었습니다. 전통을 잇고 이웃의 나눔을 실천하는 사랑의 유과 다가올 설을 더욱 달콤하고 따뜻하게 만들어 주고 있습니다."

MS투데이 한재영(촬영·편집 구하민 기자)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8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황*경 2023-01-22 14:13:43
한과 먹고 싶어서 엠에스로 갔는데 없었어요~

박*순 2023-01-19 16:59:04
전통도 이어가고 어려운 이웃도 돕고. 좋은 일 하시네요!

박*철 2023-01-19 13:47:05
맛나겠네
추석에 이용해야겠어요

최*순 2023-01-19 10:55:07
직접 만드시는곳도 있었네요

김*연 2023-01-19 10:24:37
올해는 못사먹었네요. 추석을 기대해야겠어요

하단영역

매체정보

  • 강원도 춘천시 동면 춘천순환로 600
  • 대표전화 : 033-256-3300
  • 법인명 : 주식회사 엠에스투데이
  • 제호 : MS투데이
  • 등록번호 : 강원 아00262
  • 등록일 : 2019-11-12
  • 발행일 : 2019-10-17
  • 발행인 : 이진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준용
  • Copyright © 2023 MS투데이 . All rights reserved.
  • 「열린보도원칙」 당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 박준용 033-256-3300·mstoday10@naver.com
  • 인터넷신문위원회 인터넷신문위원회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