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장쩌민 중국 전 국가주석 별세
상태바
속보=장쩌민 중국 전 국가주석 별세
  • 서충식 기자
  • 댓글 2
  • 승인 2022.11.30 18:1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쩌민(江澤民·96) 전 중국 국가주석이 30일 별세했다고 중국 관영통신 신화사가 보도했다.

 

장쩌민 중국 전 국가주석.(사진=연합뉴스)
장쩌민 중국 전 국가주석.(사진=연합뉴스)

신화통신은 30일 낮 12시 13분(현지시간) 장 전 주석이 백혈병 등으로 인해 상하이에서 치료를 받다 별세했다고 보도했다. 중국 관영 CCTV에 따르면 사인은 백혈병과 이로 인한 장기 약화이다.

장 전 주석은 마오쩌둥(毛澤東), 덩샤오핑(鄧小平)에 이어 집권 후 중국을 세계 양대 강국(G2) 자리에 올려 놓은 인물이다.

1926년 중국 장쑤성 양저우에서 태어난 장 전 주석은 상하이 명문 자오퉁(交通)대학에서 전기공학을 전공했다. 1946년 공산당에 입당했고 1989년 톈안먼(天安門) 사태를 계기로 덩샤오핑의 눈에 들어 최고지도자 반열에 올랐다. 1993년부터 10년간 중국 국가주석으로 재임했다.

정치적으로는 보수 색채가 강했지만 경제적 개혁개방을 따랐다. 균형 감각과 유연성을 바탕으로 덩샤오핑의 개혁·개방 노선을 계승한 인물로 평가 받는다. 1995년 한국을 방문해 김영삼 당시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가지는 등 한국과도 인연이 깊다.

장 전 주석의 권력 기반인 상하이 인맥, 이른바 ‘상하이방’은 중국의 정계의 핵심으로 오랜 기간 자리 잡았다. 하지만 부정부패와 전쟁을 선포한 시진핑 주석 등장 이후 현재는 급격히 약화된 상태다.

[서충식 기자 seo90@mstoday.co.kr]

[확인=한상혁 데스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김*기 2022-12-03 10:28:00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길*희 2022-12-03 10:27:14
우리나라와 수교의 기틀을 만드신분.. 명복을 빕니다

하단영역

매체정보

  • 강원도 춘천시 동면 춘천순환로 600
  • 대표전화 : 033-256-3300
  • 법인명 : 주식회사 엠에스투데이
  • 제호 : MS투데이
  • 등록번호 : 강원 아00262
  • 등록일 : 2019-11-12
  • 발행일 : 2019-10-17
  • 발행인 : 이진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준용
  • Copyright © 2023 MS투데이 . All rights reserved.
  • 「열린보도원칙」 당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 박준용 033-256-3300·mstoday10@naver.com
  • 인터넷신문위원회 인터넷신문위원회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