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 공무원 국외 장기교육훈련 보고서 표절 논란⋯해결책은
상태바
도 공무원 국외 장기교육훈련 보고서 표절 논란⋯해결책은
  • 허찬영 기자
  • 댓글 0
  • 승인 2022.09.14 14:1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선발부터 사후관리까지 전반적인 개선사항 반영
결과 보고서 제출 시 표절 검사 결과 의무 제출
보고서 미흡 시 교육비 환수, 보고서 보완 조치
5∼7급 공무원의 국외 장기교육훈련 1년 통합
김명선 도 행정부지사가 14일 도청 기자실에서 국외 장기교육훈련 과정 전반의 개선사항을 반영한 운영 계획을 밝히고 있다. (사진=허찬영 기자)
김명선 도 행정부지사가 14일 도청 기자실에서 국외 장기교육훈련 과정 전반의 개선사항을 반영한 운영 계획을 밝히고 있다. (사진=허찬영 기자)

강원도가 최근 보고서 표절 등으로 문제가 된 국외 장기교육훈련 제도 바로잡기에 나섰다.

도는 국외 교육훈련의 선발부터 사후관리까지 전반적인 개선사항을 반영한 '2023년도 국외 장기교육훈련 운영 계획'을 수립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번에 수립한 운영 계획은 훈련 결과보고서 평가 시행, 5~7급 국외훈련 통합 운영, 대상자 선발요건 강화, 국외 교육훈련 운영 과정 개선 등을 주요 골자로 하고 있다.

최근 3년간 국외 장기교육훈련을 다녀온 복귀자들이 작성한 보고서 40개 중 25개는 표절률 15%가 넘었다. 특히 이 중 표절률이 81%에 달하는 보고서도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

보고서 표절 문제에 대한 파장이 커지자 도는 이와 관련해 결과보고서 제출 시 표절 검사 결과를 의무 제출하도록 했다.

또 결과보고서 평가를 시행하는 등 국외 교육훈련 과정에 대한 사후관리도 강화할 예정이다.

평가는 1년 이내 국외 교육훈련 복귀자 전원의 결과보고서에 대해 보고서 제출 시기, 표절 여부, 훈련계획 달성도, 도정 활용성 등을 종합해 4개 등급(탁월, 우수, 보통, 미흡)으로 분류한다. 미흡을 받은 국외훈련 복귀자에 대해서는 사안에 따라 교육훈련비 환수 또는 보고서 보완 등의 상응 조치를 한다.

5~7급 공무원의 국외 장기교육훈련은 기존 5급의 경우 1년, 6~7급은 2년 과정이었던 것을 통합해 1년 과정으로 운영한다. 1년으로 단축·통합해 직급별 형평성과 훈련의 효율성을 높이겠다는 계획이다.

국외 교육훈련의 훈련성과 제고와 내실화를 위해 국외훈련 대상자의 훈련계획에 대한 심층 검증을 시행하고 어학 기준을 강화하는 방향으로 선발요건도 개선한다.

교육희망자가 훈련계획을 수립하면 전문가의 종합컨설팅을 받은 뒤 실·국장이 과제의 적합성과 도정 반영 가능성을 종합 평가한다. 이후 국외훈련심의위원회에서 심의를 거쳐 최종 선발자를 결정할 방침이다.

이 밖에도 5급 이상 공무원의 경우 해당연도 7월에 교육훈련 파견을 시작해 다음 해 6월까지 훈련했으나, 교육훈련자의 성과평가 상 불이익을 최소화하기 위해 교육 시기를 1월부터 12월까지로 조정한다.

김명선 도 행정부지사는 “도정 발전과 공무원 업무수행 능력 향상을 취지로 운영하는 국외 장기교육훈련 제도가 목적한 성과를 달성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제도의 개선과 보완에 만전을 기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허찬영 기자 hcy1113@mstoday.co.kr]

허찬영 기자
허찬영 기자 작은 목소리도 새겨듣겠습니다.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매체정보

  • 강원도 춘천시 동면 춘천순환로 600
  • 대표전화 : 033-256-3300
  • 법인명 : 주식회사 엠에스투데이
  • 제호 : MS투데이
  • 등록번호 : 강원 아00262
  • 등록일 : 2019-11-12
  • 발행일 : 2019-10-17
  • 발행인 : 이진혁
  • 편집인 : 노재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준용
  • Copyright © 2022 MS투데이 . All rights reserved.
  • 「열린보도원칙」 당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 서충식 033-256-3300·mstoday10@naver.com
  • 인터넷신문위원회 인터넷신문위원회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