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성큼 다가 온 가을⋯황화코스모스 물결 장관
상태바
[포토] 성큼 다가 온 가을⋯황화코스모스 물결 장관
  • 박지영 기자
  • 댓글 7
  • 승인 2022.08.21 00:0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홍천 무궁화수목원 은하수길 입구에 가을 정취를 물씬 풍기는 황화코스모스가 만개해 시민들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 춘천에서 30분이면 갈 수 있는 이 곳에서 선선한 가을 바람을 느껴보는 건 어떨까?
[박지영 기자 ji8067@mstoday.co.kr]

홍천 무궁화수목원 은하수길 입구에 황화코스모스가 만개해 황금빛 물결을 이루고 있다. (사진=박지영 기자)
홍천 무궁화수목원 은하수길 입구에 황화코스모스가 만개해 황금빛 물결을 이루고 있다. (사진=박지영 기자)
가을의 전령사로 불리는 황화코스모스는 6월부터 10월까지 피며 꽃이 줄기와 가지 끝에 한 개씩 달리는 것이 특징이다. (사진=박지영 기자)
가을의 전령사로 불리는 황화코스모스는 6월부터 10월까지 피며 꽃이 줄기와 가지 끝에 한 개씩 달리는 것이 특징이다. (사진=박지영 기자)
홍천 무궁화수목원을 찾은 한 시민이 활짝 핀 황화코스모스를 카메라에 담고 있다. (사진=박지영 기자)
홍천 무궁화수목원을 찾은 한 시민이 활짝 핀 황화코스모스를 카메라에 담고 있다. (사진=박지영 기자)
황화코스모스 꽃밭 끝에 위치한 무궁화의 집은 종을 치며 소원을 비는 특별한 추억을 만들 수 있다. (사진=박지영 기자)
황화코스모스 꽃밭 끝에 위치한 무궁화의 집은 종을 치며 소원을 비는 특별한 추억을 만들 수 있다. (사진=박지영 기자)
하늘하늘 흔들리는 홍천 황화코스모스 꽃밭을 거니는 시민들의 모습이 그림 같은 가을 풍경을 연출하고 있다. (사진=박지영 기자)
하늘하늘 흔들리는 홍천 황화코스모스 꽃밭을 거니는 시민들의 모습이 그림 같은 가을 풍경을 연출하고 있다. (사진=박지영 기자)
한 가족이 만개한 꽃을 배경으로 기념 사진 찍으며 행복한 추억을 남기고 있다. (사진=박지영 기자)
한 가족이 만개한 꽃을 배경으로 기념 사진 찍으며 행복한 추억을 남기고 있다. (사진=박지영 기자)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7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라 2022-09-22 08:44:17
며칠전 다녀왔습니다~
지금은 알록달록 코스모스가 이쁘게 피었더라고요^^
감사합니다 ~
기자님~

정*연 2022-08-24 07:20:40
넘 이쁘게 피었네요
저도 가보고 싶어지네요

유*영 2022-08-23 06:58:55
넘 이쁘네요^^~~
꼭 가봐야 겠네요

최* 2022-08-21 12:41:28
예쁜정보 감사합니다

한*수 2022-08-21 08:00:14
꽃들이 이뿌게폈네요
좋은장소
좋은정보 감사해요

하단영역

매체정보

  • 강원도 춘천시 동면 춘천순환로 600
  • 대표전화 : 033-256-3300
  • 법인명 : 주식회사 엠에스투데이
  • 제호 : MS투데이
  • 등록번호 : 강원 아00262
  • 등록일 : 2019-11-12
  • 발행일 : 2019-10-17
  • 발행인 : 이진혁
  • 편집인 : 노재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준용
  • Copyright © 2022 MS투데이 . All rights reserved.
  • 「열린보도원칙」 당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 박준용 033-256-3300·mstoday10@naver.com
  • 인터넷신문위원회 인터넷신문위원회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