ℓ당 1800원대 주유소 돌아왔다⋯지역 휘발윳값 하락세
상태바
ℓ당 1800원대 주유소 돌아왔다⋯지역 휘발윳값 하락세
  • 이현지 인턴기자
  • 댓글 7
  • 승인 2022.07.27 00:0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알뜰 새춘천주유소가 가장 저렴해
도내 평균 기름값 3주 연속 하락세
유류세 인하와 국제유가 하락 영향

치솟던 휘발유 가격이 다소 안정되면서 춘천에도 ℓ당 1800원대에 휘발유를 주유할 수 있는 주유소가 다시 나타났다. 

26일 한국석유공사 유가정보서비스 ‘오피넷’에 따르면 이날 기준 춘천지역 평균 기름값은 ℓ당 휘발유 1911원, 경유 2008원이다. 춘천지역 지난달 평균 휘발유 가격(이하 ℓ당)은 2076원, 경유는 2082원이었다. 지난달과 비교해 휘발유는 165원, 경유는 74원 하락했다.

한동안 찾을 수 없었던 휘발유값 1800원대 주유소도 등장했다. 이날 춘천에서 가장 저렴한 주유소는 ‘알뜰 새춘천주유소’로 휘발유(이하 ℓ당)는 1845원, 경유는 1945원에 판매하고 있다. SK엔크린 춘천주유소(휘발유 1847원, 경유 1947원)· GS칼텍스 거두주유소(휘발유 1847원, 경유 1947원), GS칼텍스 붕붕붕주유소(휘발유 1849원, 경유 1949원)가 그 뒤를 이었다. 경유가 휘발유보다 비싼 가격 역전 현상은 여전히 지속됐다.

 

26일 춘천의 한 주유소에서 소비자가 기름을 넣고 있다. (사진=이현지 인턴기자)
26일 춘천의 한 주유소에서 소비자가 기름을 넣고 있다. (사진=이현지 인턴기자)

강원도 평균 기름값은 3주 연속 하락세를 나타내고 있다. 26일 강원지역 평균 휘발유와 경유 가격은 각각 1970원, 2043원으로 집계됐다. 강원 주유소 평균 휘발유 가격은 7월 둘째 주(2098원) 대비 118원 하락했다.

휘발유값 하락은 정부가 물가안정을 위해 한시적으로 유류세 인하폭을 30%에서 37%로 확대한 영향으로 풀이된다. 여기에 국제유가도 이달 들어 하락세로 돌아서면서 춘천지역 휘발유 및 경유 판매가도 하락세를 보이고 있다.  

경유의 경우 휘발유 가격보다는 하락세가 더디다. 7월 첫째 주 강원지역 경유 평균가격은 2168원이었으며 7월 셋째 주에는 71원 하락한 2097원을 기록했다.  

산업통상자원부 관계자는 “국제 석유가격 하락분이 국내 판매가격에 순차적으로 반영되며 국내 가격이 앞으로도 추가적으로 하락할 것”이라고 밝혔다.  

하지만 국제유가 변동폭이 여전히 큰 상황이라 기름값이 지속적으로 하락하기는 힘들 것이라는 전망도 있다. 석유업계 관계자는 ”이번 주 국제유가는 사우디 추가 증산 불투명, 미국 상업 원유 재고 감소 영향으로 상승세를 기록 중”이라며 “국제유가 추이를 계속해서 지켜봐야 한다”고 말했다.

[권소담 기자·이현지 인턴기자 ksodamk@mstoday.co.kr]

이현지 인턴기자
이현지 인턴기자 재미있고 유익한 기사로 다가가겠습니다.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7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원국연 2022-08-08 09:49:34
기름값아 쫌~~

안미성 2022-07-31 11:29:18
우와 더 떨어졌음 좋겠어요

김형준 2022-07-31 10:28:20
옛날엔 경유가격이 휘발유 반도 안되게 저렴했다
그 시절은 뭐가 가능해서 그랬나?
그 당시 세제 생산비용 따져서
널리 퍼진 경유차 부담부터 줄이는 것이 정책이다

이선영 2022-07-29 10:47:38
기름값이 더이상 안올라갔으면...ㅠ

이상훈 2022-07-28 06:39:00
모든것이 올라서 힘드네 나라정책이개판

하단영역

매체정보

  • 강원도 춘천시 동면 춘천순환로 600
  • 대표전화 : 033-256-3300
  • 법인명 : 주식회사 엠에스투데이
  • 제호 : MS투데이
  • 등록번호 : 강원 아00262
  • 등록일 : 2019-11-12
  • 발행일 : 2019-10-17
  • 발행인 : 이진혁
  • 편집인 : 노재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준용
  • Copyright © 2022 MS투데이 . All rights reserved.
  • 「열린보도원칙」 당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 서충식 033-256-3300·mstoday10@naver.com
  • 인터넷신문위원회 인터넷신문위원회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