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점화된 ‘춘천이궁 복원’ 공론화될까
상태바
재점화된 ‘춘천이궁 복원’ 공론화될까
  • 신초롱 기자
  • 댓글 2
  • 승인 2021.11.03 00:0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춘천시의회 의원들 ‘춘천이궁’ 복원 주장
‘이궁’은 도청소재지 유치에 결정적 역할
학계 “도청사 이전하면 반드시 복원해야”
춘천이궁 중심건물인 문소각 (사진=강원도 제공)
춘천이궁 중심건물인 문소각. (사진=강원도 제공)

강원도청 이전 이슈를 두고 여야가 입장 차이를 보이고 있는 가운데 현 도청사와 부지 활용 방안을 두고 다양한 의견이 쏟아지고 있다. 춘천시의회에서 봉의산 자락에 위치한 ‘춘천이궁’을 복원해야 한다는 주장이 제기되면서 춘천이궁 복원의 공론화 가능성이 점쳐지고 있다.

▶춘천시의원 “국비 연계 근거로 이궁 복원해야”

김은석 춘천시의원은 지난 1일 춘천시의회 제313회 임시회 2차 본회의 5분 자유발언을 통해 “이재수 춘천시장 취임 이후 녹지축과 하천축의 복원을 위한 노력을 높게 평가하지만 봉의산을 중심으로 한 생태축에 대한 정책은 미흡하다”며 “고립된 봉의산을 살려야 한다”고 밝혔다.

김 의원은 “봉의산의 관리체계를 춘천시로 일원화할 것을 제안한다”며 “봉의산의 상시적 생태환경 모니터링과 중장기적 생태복원계획을 수립해 체계적으로 관리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현 도청사 부지에 춘천이궁을 복원해 역사문화적 가치를 되살려야 한다”며 “국비 연계가 법적 근거로 마련돼 있다“고 설명했다.

김진호 시의원도 같은 날 “도청의 상징성을 띠는 문소각을 중심으로 춘천이궁 복원을 제안한다”고 말했다. 또 “도청 본관은 우리나라 근대 건축사의 대표적인 건축물로서 근대 문화적 가치가 있어 강원도 역사박물관으로 활용할 것을 제안한다”고 말했다.

앞서 허영(춘천·철원·화천·양구갑)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지난 5월 강원지역을 중심으로 한 ‘예맥 역사문화권’을 추가하는 ‘역사문화권 정비 등에 관한 특별법’ 일부개정 법률안을 대표 발의했다.

▶여아가 한목소리로 복원 주장한 ‘춘천이궁’은?

이궁(離宮)은 임금이 유사시를 대비해 건립한 궁궐을 뜻한다. 병인양요, 신미양요 등 외세의 침략과 변란으로 나라가 위기에 빠질 것 같은 불안을 느낀 고종은 춘천이궁(春川離宮) 건립을 명했고, 3년여에 걸친 공사 끝에 1890년 현 강원도청 부지에 완공됐다.

 

강원도청 전경. (사진=MS투데이 DB)
강원도청 전경. (사진=MS투데이 DB)

고종 32년(1895년) 지방관제개정에 의해 전국을 23부로 나눴던 23부제가 폐지되고 1896년 13도제로 개혁되면서 춘천관찰부가 강원도 26개 군현을 관할하는 강원도 관찰부로 승격됐다. 이후 강원도 관찰부가 춘천이궁에 자리하게 되면서 춘천이 강원도의 수부(首府) 도시가 됐다. 학계에서는 강원도청이 춘천에 세워지게 된 데도 이궁이 핵심적인 역할을 했다고 보고 있다.

그러나 춘천이궁은 일제강점기를 거치면서 화재 등으로 대부분 소실됐고, 내문인 위봉문(威鳳門·강원도 유형문화재 제1호)과 조양루(朝陽樓·강원도 유형문화재 제2호)가 옮겨져 보전돼 오다가 75년 만인 지난 2013년 본래의 자리 근처로 이전 복원됐다. 이후에도 지역에서는 문소각을 중심으로 춘천이궁을 복원해 역사적 가치를 조명해야 한다는 주장이 지속돼 왔다.

2019년 2월 강원도가 춘천학연구소, ㈔춘천역사문화연구회와 공동으로 마련했던 공론화 이후 2년 8개월여 만에 재공론화 가능성이 점쳐지고 있다. 허준구 춘천학연구소장은 “춘천이궁은 도청소재지로서의 위상을 상징적으로 보여주는 것”이라며 “도청사를 다른 곳으로 이전한다면 현 도청사 자리에는 원래 위치해 있던 춘천이궁을 반드시 복원해야 한다”고 말했다.

[신초롱 기자 rong@mstoday.co.kr]

신초롱 기자
신초롱 기자 열심히 듣고, 쓰겠습니다.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상미 2021-11-03 20:41:07
춘천이궁복원을 찬성합니다

황환호 2021-11-03 14:17:38
춘천에 건축물 문화재가 많지 않으므로 도청이전과 연계하여 이궁복원을 이루어졌으면 합니다.

하단영역

매체정보

  • 강원도 춘천시 동면 춘천순환로 600
  • 대표전화 : 033-256-3300
  • 법인명 : 주식회사 엠에스투데이
  • 제호 : MS투데이
  • 등록번호 : 강원 아00262
  • 등록일 : 2019-11-12
  • 발행일 : 2019-10-17
  • 발행인 : 이진혁
  • 편집인 : 노재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서충식
  • Copyright © 2022 MS투데이 . All rights reserved.
  • 「열린보도원칙」 당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 서충식 033-256-3300·mstoday10@naver.com
  • 인터넷신문위원회 인터넷신문위원회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