춘천 바디텍메드, 본사 부지에 R&D센터 신축...220명 입주 규모
상태바
춘천 바디텍메드, 본사 부지에 R&D센터 신축...220명 입주 규모
  • 박수현 기자
  • 댓글 0
  • 승인 2021.03.22 16:4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바디텍메드 (사진=박지영 기자)
바디텍메드 (사진=박지영 기자)

지난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수요 증가로 역대급 실적을 달성했던 춘천의 바이오기업 바디텍메드가 연구개발 시설 증설에 나섰다. 코로나19 종식 이후에도 장기적인 성장을 위한 발판을 마련하는 움직임으로 분석된다.

바디텍메드는 22일 공시를 통해 춘천 본사 부지 내 R&D센터를 신축한다고 밝혔다. 회사 측에 따르면 R&D센터는 대지면적 1300㎡(약 400평)에 지상 5층 규모로 연면적 6600㎡(약 2000평) 규모로 지어질 계획이다. 총 65억원을 투입할 예정으로 오는 2022년 3월 준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R&D센터에는 100명 규모의 연구인력과 함께 본사 지원 및 영업 120여명 등 총 220명 규모의 인력이 입주하게 된다. 기존 연구소 등 사무용으로 사용되던 3100㎡(약 940평)의 공간은 카트리지 생산라인으로 편입된다.

이번 투자는 카트리지 생산라인 확장을 주목적으로 하고 있다. 올해 말 기준 연간 카트리지 생산CAPA는 5000만개 수준으로 2022년 말까지 연간 1억5000만개까지 생산할 수 있는 설비를 갖추는 것을 목표로 한다.

회사 관계자는 “중장기적인 사업 확장에 대비한 시설 투자의 일환이며 이미 올해 상반기부터 단계적으로 카트리지 자동화 설비 투자, 기기 생산설비 확충 등을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바디텍메드는 지난해 코로나19의 전세계적 확산으로 2배에 가까운 외형성장을 이뤄냈다. 올해 역시 코로나19 항원 및 항체 진단키트 판매가 이어지는 상황에서 백신 접종 이후 중화항체의 활성도를 측정하는 ‘S-protein 특이항체 진단키트’의 판매확대도 기대할 수 있는 상황이다.

코로나19 종식 이후 장기적인 성장 발판 마련을 위한 과정도 진행 중이다.

주력장비인 AFIAS와 ichroma-II는 지난 한 해 1만대 이상 판매되면서 기존에 누적으로 설치된 1만3000대에 근접하는 신규거래처를 형성했다. 올해 역시 이러한 추세가 이어질 것으로 예상되고 있으며, 이는 코로나 제품 외에 60여종의 기존 카트리지 제품으로의 매출 연계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

추가적인 성장동력 확보를 위해 동반진단시장 진출과 함께 장비의 ODM 공급이 추진 중에 있다. 이미 지난해 12월 자가면역치료제용(성분명: 인플릭시맙) 동반진단키트 2종에 대한 수출허가를 완료했으며, 본격적인 제품공급을 위한 과정이 진행 중에 있다. 향후 다양한 항체치료제의 동반진단 영역으로의 확장을 순차적으로 진행할 계획이다.

[박수현 기자 psh5578@mstoday.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매체정보

  • 강원도 춘천시 동면 춘천순환로 600
  • 대표전화 : 033-256-3300
  • 법인명 : 주식회사 엠에스투데이
  • 제호 : MS투데이
  • 등록번호 : 강원 아00262
  • 등록일 : 2019-11-12
  • 발행일 : 2019-10-17
  • 발행인 : 이진혁
  • 편집인 : 김기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서충식
  • Copyright © 2021 MS투데이 . All rights reserved.
  • 「열린보도원칙」 당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 서충식 033-256-3300·mstoday10@naver.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