춘천서 1억8000만원 토지사기 50대 집행유예
상태바
춘천서 1억8000만원 토지사기 50대 집행유예
  • 배상철 기자
  • 댓글 0
  • 승인 2021.03.17 00:0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그래픽=연합뉴스)
(그래픽=연합뉴스)

다른 사람 소유의 땅을 자신의 것처럼 속이고 소유권을 이전해주겠다며 거액을 받아 챙긴 50대가 징역형의 집행유예를 선고받았다.

춘천지법 형사1단독 정문식 부장판사는 사기 혐의로 기소된 A(53)씨에게 징역 6개월에 집행유예 1년 6개월을 선고했다고 17일 밝혔다.

A씨는 2016년 2월 1일 춘천에 위치한 토지 2479㎡를 7억1250만원에 매수하겠다며 계약금 7000만원을 땅 주인에게 건넸다. 하지만 잔금 6억4250만원을 마련하지 못했고 결국 소유권을 넘겨받지 못했다.

같은 해 10월 12일 A씨는 이런 상황을 숨기고 피해자 B씨에게 접근해 “춘천 땅 2479㎡ 가운데 일부인 397㎡를 1억8000만원에 분양하겠다. 대금을 지급하면 다음 달까지 소유권이전등기를 해주겠다”고 꼬득였다. 

이를 믿은 B씨는 계약금 명목으로 900만원을 송금한 데 이어 8회에 걸쳐 총 7500만원을 건넸지만, 땅의 소유권을 넘겨받지 못했고 A씨는 사기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A씨 변호인은 “피해자인 B씨는 A씨가 춘천 땅에 대한 잔금을 지급하지 못한 사실을 알고도 토지분양계약을 맺었다”면서 “A씨는 또 피해자에게 실제로 땅을 이전해주려고 노력했다”면서 무죄를 주장했다.

하지만 재판부는 “A씨는 별다른 재산이나 수입이 없는 상황에서 피해자에게 받은 7500만원을 토지매수대금이 아닌 자신의 회사 운영경비로 사용했다”면서 “A씨는 범행을 부인하고 있으며 반성하지 않고 있다. 또 B씨를 속여 뺏은 액수도 적지 않다”고 판시했다.

그러면서 “다만 공탁으로 피해자의 피해가 어느 정도 회복될 가능성이 큰 점, 피해자와 합의했다는 점 등을 고려했다”고 양형 이유를 설명했다. 

[배상철 기자 bsc@mstoday.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단영역

매체정보

  • 강원도 춘천시 동면 춘천순환로 600
  • 대표전화 : 033-256-3300
  • 법인명 : 주식회사 엠에스투데이
  • 제호 : MS투데이
  • 등록번호 : 강원 아00262
  • 등록일 : 2019-11-12
  • 발행일 : 2019-10-17
  • 발행인 : 이진혁
  • 편집인 : 김기섭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서충식
  • Copyright © 2021 MS투데이 . All rights reserved.
  • 「열린보도원칙」 당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 서충식 033-256-3300·mstoday10@naver.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