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프리카돼지열병 차단용 '올무' 설치...반려동물 피해 주의
상태바
아프리카돼지열병 차단용 '올무' 설치...반려동물 피해 주의
  • 최규진 기자
  • 댓글 0
  • 승인 2020.12.28 00:0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프리카돼지열병(ASF) 확산 방지를 위해 설치한 올무에 반려동물이 다치는 사고가 빈번하게 발생하고 있다.
[최규진 기자 ckj365@mstoday.co.kr] 

[자막]
-지난 12월 초, 춘천시 동면에 거주하는 주민 강아지 2마리가 아프리카돼지열병 확산을
막기 위해 설치한 올무에 걸려 다리가 잘리는 사고가 발생했습니다.

-올무에 걸린 강아지 한 마리는 앞다리와 뒷다리가 잘렸고 한 마리는 뒷다리가 잘렸습니다.

-올무를 설치할 때 주민들에게 올무 설치 구역과 반려동물을 방목해서 키우지 말라는
안내를 하지만 올무에 걸려 반려동물이 다치는 일이 빈번하게 발생하고 있습니다.

[인터뷰]
-홍만표 야생동물관리협회 회원
아프리카돼지열병 관련해서 환경부에서 허가한 트랩(올무)을 놓으러 다녀요.
(다니다 보면) 주인이 관리 안 하고 풀어놓고 기르는 개들이 많이 있더라고요.
그래서 개들이 이렇게 트랩에 가끔 걸려요. 
농가나 시골에 계신분들은 개를 우리안에 가두고 길렀으면 좋겠습니다.

[자막]
-올무 설치 구역 인근에 거주하는 주민들은 반려동물을 방목해 키우지 말고 목줄을 매 
반려동물이 올무에 걸려 다치는 사고가 나지 않게 주의가 필요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