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종태 춘천지검장 등 검사장 성명서…"법치주의 훼손 걱정"
상태바
조종태 춘천지검장 등 검사장 성명서…"법치주의 훼손 걱정"
  • 윤왕근 기자
  • 댓글 0
  • 승인 2020.11.27 00:0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종태 춘천지검장.(사진=MS투데이 DB)
조종태 춘천지검장.(사진=MS투데이 DB)

조종태 춘천지검장 등 일선 지·고검 검사장들이 윤석열 검찰총장에 대한 법무부의 직무 정지와 징계 청구를 비판하는 성명서를 내는 등 집단행동에 나섰다.

조종태 춘천지검장 등 검사장 17명은 26일 내부망에 성명서를 올리고 추미애 법무부 장관의 조치에 대해 "대다수 검사는 검찰의 정치적 중립과 법치주의를 심각하게 훼손하는 것이 아닌가 걱정하고 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검찰의 민주적 통제와 정치적 중립을 보장하고자 하는 검찰개혁의 목표가 왜곡되거나 그 진정성이 훼손되지 않도록 검찰총장에 대한 직무 정지와 징계 청구를 냉철하게 재고해 바로잡아 주실 것을 요청한다"고 했다.

이들은 이어 "국민 여러분께 송구하다는 말씀을 드리며, 검찰의 제도개혁이 안착해 인권이 보장되고 범죄로부터 자유로운 사회가 될 수 있도록 일선에서 소임을 다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날 성명서에는 조종태 검사장을 비롯해 김후곤 서울북부지검장, 노정연 서울서부지검장, 이주형 의정부지검장, 고흥 인천지검장, 문홍성 수원지검장, 조종태 춘천지검장, 이두봉 대전지검장, 노정환 청주지검장, 조재연 대구지검장, 권순범 부산지검장, 이수권 울산지검장, 최경규 창원지검장, 여환섭 광주지검장, 배용원 전주지검장, 박찬호 제주지검장, 김지용 서울고검 차장, 이원석 수원고검 차장이 함께했다.

[윤왕근 기자 wgjh6548@mstoday.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