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디텍메드, 美 진스크립트와 중화항체 진단키트개발
상태바
바디텍메드, 美 진스크립트와 중화항체 진단키트개발
  • 이동호 기자
  • 승인 2020.11.19 1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춘천 거두농공단지 입주기업 바디텍메드.
춘천 거두농공단지 입주기업 바디텍메드.

춘천 코스닥 상장사 바디텍메드가 미국 진스크립트(GenScript)와 함께 현장진단용 중화항체 진단키트를 개발한다.

바디텍메드는 19일 진스크립트와 중화항체 진단키트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중화항체는 바이러스가 세포 속으로 침투하는 것을 차단해서 번식을 하지 못하게 막아주는 항체를 말한다. 중화항체 진단키트는 면역체계에 따라 생성된 중화항체가 제대로 작동하는지를 확인하는 제품이다.

미국 뉴저지에 본사를 두고 있는 진스크립트는 이달 sVNT(바이러스 모방 중화항체 테스트) 기술을 통한 효소면역(ELISA) 방식의 중화항체 진단키트로 미국 FDA의 긴급사용승인(EUA)를 취득했다.

바디텍메드는 지난 6월 이후 진스크립트와 공동으로 진료실이 아닌 환자가 있는 현장에서 검사할 할 수 있는 중화항체 진단키트를 개발하고 있다. 기본 개발은 완료된 상태로 95% 이상의 동등한 성능을 확보하기 위해 개선 작업 중에 있다. 바디텍메드는 다음달 말에 개발을 마치고 내년 초에는 수출허가와 함께 FDA 긴급사용승인과 주요지역의 인허가를 추진할 계획이다.

바디텍메드 관계자는 “코로나19는 감염성이 높아 백신 접종 이후에 면역체계가 작동하는지 확인할 필요가 있다”며 “백신이 본격적으로 공급되는 2021년 이후에 현장에서 20분 이내에 신속하게 측정할 수 있는 POCT(현장 진단 검사) 타입의 중화항체 진단키트 수요가 급증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이동호 기자 lee94@mstoday.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