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콩의 이소플라본, 칼슘과 함께 섭취시 골밀도 개선에 효과적”
상태바
“콩의 이소플라본, 칼슘과 함께 섭취시 골밀도 개선에 효과적”
  • 리얼푸드
  • 승인 2020.10.28 08: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콩 속 이소플라본, 폐경기 여성의 혈압 정상화에 기여한다는 최신 연구 나와
-폐경기 여성 이소플라본, 칼슘 섭취 시 골밀도 개선에 도움 확인 

 

[리얼푸드=육성연 기자] 콩에 다량 들어있는 이소플라본(isoflavone)을 칼슘과 함께 섭취 시 폐경기 여성의 혈압 정상화 및 골밀도 향상에 효과가 있다는 최신 연구가 나왔다.

미국 텍사스 의과대학 연구팀에 따르면 콩에 있는 이소플라본이 혈압에 미치는 칼슘의 생리적 효과를 조절해 혈압 안정화에 도움을 주는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팀이 폐경기 전 여성 99명을 대상으로 최대 2년간 136.6mg의 이소플라본을 투여한 결과, 칼슘 농도가 최대치(1.46 mg/dL)일 때 수축기 혈압이 17.7mmHg 감소하는 효과가 있었으나 칼슘 농도가 최저치(-0.45 mg/dL)일 때는 수축기 혈압이 13.81mmHg 증가했다. 반면 이완기 혈압에서는 이소플라본이 칼슘 농도와 무관하게 혈압을 감소시켰다. 즉 이소플라본의 섭취가 칼슘과 상호작용함으로써 혈압의 정상화를 돕는다는 것이다. 해당 연구 내용은 SCI 등재 학술지인 유럽영양학저널(European Journal of Nutrition) 9월호에 게재됐다.

이소플라본이 폐경 전후 여성의 골다공증 예방에 도움을 준다는 연구도 나왔다. 지난 6월 중국 베이징 PLA병원(Chinese PLA General Hospital) 연구팀이 국제식품과학영양학회지(International Journal of Food Sciences and Nutrition)에 발표한 연구에 따르면 골다공증 또는 골감소증이 있는 폐경기 전후 여성 160명을 대상으로 위약 대조 임상실험을 진행한 결과, 이소플라본과 칼슘을 함께 섭취한 그룹이 이소플라본 또는 칼슘을 단독으로 섭취한 그룹 대비 골밀도와 칼슘, 비타민D 등이 유의미하게 증가했다. 또힌 에스트로겐 분비가 감소한 경우 이소플라본과 칼슘을 같이 섭취했을 때 골다공증이 개선된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팀은 “칼슘이나 이소플라본을 단독으로 섭취하는 것보다 같이 섭취하는 것이 뼈 항상성을 유지시켜 골밀도 손실을 감소시키는데 더욱 효과적”이라고 밝혔다.

여성 호르몬인 에스트로겐과 분자 구조가 유사한 이소플라본은 폐경기 증후군, 심혈관질환, 암, 골다공증, 고혈압 등 여러 질환에 효과적으로 작용한다고 알려져 있다. 특히 여성은 폐경기 전후로 에스트로겐의 분비가 줄어들면서 혈관이 수축해 혈압이 높아진다.

콩은 여성호르몬인 에스트로겐의 성질을 가진 이소플라본과 식물성 단백질이 풍부한 식품이다. 지난 7월 열린 한국식품과학회 대두가공이용분과 심포지엄에서도 장기간 콩 단백질과 이소플라본을 섭취하는 것이 유방암, 전립선암, 심혈관질환, 당뇨 등 만성질환의 예방에 도움이 된다는 연구가 발표됐다. 또한 여러 연구 결과를 통해 남성은 전립선암, 여성은 당뇨 및 폐경기 홍조 등의 위험성이 절반 이하로 감소한 결과를 확인한 바 있다.

저작권자 © 헤럴드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