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적거리두기 완화] 강원대, 내달 2일부터 대면수업 재개
상태바
[사회적거리두기 완화] 강원대, 내달 2일부터 대면수업 재개
  • 윤왕근 기자
  • 승인 2020.10.26 00: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원대학교 대학본부 전경.
강원대학교 대학본부 전경.

정부의 사회적 거리두기 1단계로 완화됨에 따라 비대면 수업을 진행해왔던 춘천지역 대학들이 속속 대면수업을 재개한다.

강원대학교(총장 김헌영)는 개강 10주차인 다음달 2일 부터 제한적 대면수업을 실시한다고 23일 밝혔다. 강원대는 지난 22일 긴급 교무회의를 열고 이 같은 내용을 골자로 한 ‘2020학년도 2학기 수업 운영 방안’을 확정했다.

이에 따라, 강원대는 2020학년도 2학기 종강일인 오는 12월 18일까지 남은 7주간, 학부 및 대학원의 30명 이하 교과목(이론/이론+실험·실습/실험·실습)을 대면수업으로 운영할 방침이다.

대면수업은 학생 간 최소 1m 이상 거리두기 등 방역지침을 철저히 준수하며, 30명을 초과하는 비대면 수업 교과목 가운데 대면수업이 불가피한 경우 단과대학장 승인 후 대면수업이 가능하도록 했다.
 

강원대 온라인수업 모습. (사진=강원대 제공)
강원대 온라인수업 모습. (사진=강원대 제공)

각 교과목별 변경된 수업운영 방법은 10월 29일(목) 이후 강원대학교 통합플랫폼 ‘K-Cloud’사이트(https://kcloud.kangwon.ac.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강원대는 각 단과대학별 건물 출입구에 ‘비대면 안면인식 발열감지 카메라’를 설치하고, 강원형 전자출입명부 시스템인 ‘클린강원 패스포트’를  도입하는 등 대면수업에 대비해 철저한 방역대책을 마련할 계획이다.

앞서 강원대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2020학년도 2학기 개강일인 8월 31일부터 총 9주간 ‘전면 비대면 수업’으로 진행했으며, 지난 19일부터 다음달 6일까지 3주간 중간시험을 대면시험 원칙으로 진행하고 있다.

김헌영 강원대 총장은 “코로나19 상황이 여전히 긴장을 늦출 수 없지만 학생들의 학습권 보장과 거리두기 완화 등을 고려해 제한적 대면수업을 실시하기로 했다”며 “구성원들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고려해, 방역지침을 철저히 준수한 가운데 대면수업과 평가가 진행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윤왕근 기자 wgjh6548@mstoday.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