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심(秋心) 사로잡는 곡물 식음료 인기
상태바
추심(秋心) 사로잡는 곡물 식음료 인기
  • 리얼푸드
  • 승인 2020.10.19 09: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수확의 계절 가을 맞아 다양한 곡물과 견과류, 제철 원료로 만든 식음료 인기
- 원물 식감 살린 두유부터 여러 곡물을 믹스한 간식류, 가을과 어울리는 이색 신 메뉴 등 다양

[리얼푸드=육성연 기자] 수확의 계절 가을을 맞아 다양한 곡물이나 견과류로 만든 식음료 제품이 주목 받고 있다. 곡물과 견과류는 영양이 풍부하고 포만감이 높으며 특유의 고소한 풍미까지 느낄 수 있다. 이에 식품업계는 곡물 식재료를 활용한 제품과 제철 신메뉴 출시를 통해 소비자 입맛을 사로잡고 있다.

정식품 ‘베지밀 꼭꼭 씹히는 귀리두유’는 고소한 맛과 영양, 특별한 식감을 한 번에 느낄 수 있는 제품이다. 두유에 청정지역인 캐나다산 볶은 귀리를 더했으며, 통귀리가 알알이 씹히는 재미있는 식감을 즐길 수 있다. 식이섬유 1.1g과 베타글루칸 100㎎, 그리고 성인 하루 섭취 권장량의 30%에 해당하는 양의 칼슘과 비타민D가 들어있다. 곡물 분말에 두유나 우유, 물을 더해 섭취해야 하는 기존의 시판 제품과 달리 통곡물과 두유액을 한 팩에 담아 간편하게 포만감을 채울 수 있는 것도 장점이다.

 

풀무원녹즙의 ‘프레시 넛츠파이’는 견과류 특유의 고소하고 바삭한 식감을 즐길 수 있는 제품이다. 평소 접하기 힘든 프리미엄 견과 4종인 사차인치, 해바라기씨, 코코넛, 아몬드에 메이플시럽 등을 더한 견과 파이다. 기름이나 첨가물 없이 오븐에 구워내 견과류 고유의 식감을 그대로 살렸다.

한국야쿠르트의 ‘하루식단 그레인’은 하루 한 병으로 다양한 곡물을 담백하게 즐길 수 있는 음료다. 국내산 쌀과 건강한 5가지 곡물인 현미와 추정미, 오대쌀, 흑미, 홍국에 귀리, 치아씨드, 햄프씨드, 콩, 아몬드를 더해 고소한 맛과 영양을 높였다. 식물성 원료만을 사용해 유당불내증이 있는 사람이나 채식을 선호하는 이들도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다.

이색 시즌 메뉴를 통해 소비자들의 입맛을 돋우고 있는 브랜드도 있다. CJ푸드빌의 뚜레쥬르는 가을과 어울리는 밤, 고구마, 감자 등의 재료를 담은 빵, 케이크, 선물류 등 제철 식재료를 활용한 신제품 9종을 선보였다. 대표 제품은 '쫀득쫀득 못난이 감자치즈' 빵과 ‘귀여운 당신은 밤 맛’ 케이크로, 모두 원물 특유의 식감과 건강하고 고소한 풍미를 살렸다.

더본코리아 빽다방도 가을을 맞아 국내산 현미와 고소한 곡물을 활용한 신메뉴 ‘한끼라떼’를 출시했다. 이번 신 메뉴는 담백한 국내산 현미를 비롯해 백태, 아몬드 등을 블렌딩했다.

저작권자 © 헤럴드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