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 핫한 드라마에서 찾는, 가을 패션 모음!
상태바
요즘 핫한 드라마에서 찾는, 가을 패션 모음!
  • 객원기자
  • 승인 2020.10.13 00:00
  • 댓글 0
  • 조회수 489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TV 속 연예인들이 꼭 비싼 명품만 협찬받는 것은 아니다. 시중에 중저가 브랜드의 옷을 협찬받거나 본인의 옷을 입는 경우도 더러 있다. 패션 스타일링이 고민이라면 드라마 속 패션을 참고해 패셔니스타가 돼보자! 

◆ '청춘기록' 박보검, 박소담

 

'청춘기록' 4회 장면. (사진=tvN)

‘청춘기록’에서 박보검이 착용한 항공 점퍼는 ‘프리즘웍스’의 ‘REVERSIBLE MA-1 FLIGHT JACKET _ OLIVE‘다. 오리지널 MA-1 항공 점퍼를 베이스로 한 트렌디한 오버사이즈 실루엣이 돋보이는 제품이다. 이 제품은 겉감과 안감이 다른 색감으로 구성된 ‘리버서블’ 디자인을 접목해 한 벌로 두 개의 스타일을 연출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 은은하면서도 고급스러운 헤비 나일론 원단으로 제작돼 높은 완성도를 자랑한다.

박보검이 착용한 ‘올리브색+와인색’ 외에도 ‘검정+진회색’, ‘연회색+베이지색’ 구성의 제품이 있다. 10만원대 초반의 부담스럽지 않은 가격으로 캐주얼한 ‘꾸안꾸(꾸민 듯 안 꾸민 듯)’ 패션을 완성하고 싶다면 박보검의 항공 점퍼 룩을 따라해보자. 

 

'청춘기록' 7회 장면.  (사진=tvN)

‘청춘기록’에서 박보검과 달달한 로맨스를 펼치고 있는 박소담은 메이크업 아티스트라는 극중 직업에 맞게 감각있는 패션스타일을 선보이고 있다. 박보검을 기다리는 장면에서 착용한 통이 넓은 하의는 ‘코벳블랑’의 ‘와이드 면데님(V202MPT103W)’으로, 약간 풀어진 밑단과 스티치 디테일의 주머니가 포인트다. 박소담은 화이트와 블랙 색상 중 화이트 팬츠를 선택해 귀여운 매력을 더했다. 박소담이 입은 니트 뿐만 아니라 캐주얼한 프린팅 티셔츠부터 페미닌한 셔츠까지 두루 잘 어울리는 아이템이다. 가격은 8만원대다.

◆ '한 번 다녀왔습니다' 오윤아

 

'한 번 다녀왔습니다' 92회 장면. (사진=KBS)

‘한 번 다녀왔습니다’에서 오윤아가 입은 연분홍 원피스는 풋풋하면서도 얼굴이 화사해 보이는 연분홍 색이 돋보인다. 이 원피스는 ‘틸아이다이’의 ‘Pocket pointed belt dress in baby pink’ 제품으로 가볍고 부드러운 레이온 섬유로 제작돼 착용감도 좋다. 특수 재봉틀을 이용한 ‘체인 스티치’ 기법으로 만들어져 고급스러운 디테일을 자랑한다. 박시한 스타일과 허리 벨트를 이용한 슬림한 스타일로 2way 연출이 가능하다. 어깨와 허리 선의 프릴이 오윤아의 여신 비주얼을 더 돋보이게 만들어 준다. 가격은 10만원대 중반이다.

◆ '거짓말의 거짓말' 연정훈

 

'거짓말의 거짓말' 6회 장면. (사진=채널A)

‘거짓말의 거짓말’에서 문화부 기자로 열연하고 있는 연정훈은 극중에서 ‘세인트 제임스’의 제품을 즐겨 입는다. ‘세인트 제임스’는 130년의 장구한 역사를 자랑하는 프랑스 패션 브랜드다. 색색의 가로 줄무늬가 특징인 ‘바스크 셔츠’가 대표 제품으로 마린룩의 대표 상징이 되기도 한다.

 

'거짓말의 거짓말' 1회 장면. (사진=채널A)

연정훈은 그린과 네이비가 혼합된 ‘Guildo R (02J)’ 롱 슬리브 보트넥과 굵은 스트라이프가 포인트인 ‘Sarlat (062)’ 가디건을 착용했다. 고급스러운 소재가 특징인 ‘세인트 제임스’ 제품은 한 번 구매하면 오래 입을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티셔츠는 10만원대 초반, 가디건은 20만원대 후반의 가격이다.

◆ '브람스를 좋아하세요?' 박은빈

 

'브람스를 좋아하세요?' 7회 장면. (사진=SBS)
'시스템'의 '투웨이 칼라 블라우스' 손목, 카라 디테일 (사진=시스템 홈페이지) 
'시스템'의 '투웨이 칼라 블라우스' 손목, 카라 디테일 (사진=시스템 홈페이지) 

‘브람스를 좋아하세요?’에서 음대 대학생으로 나오는 박은빈은 역할에 어울리는 청순한 캠퍼스룩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7회 장면에서 착용한 ‘시스템’의 ‘투웨이 칼라 블라우스(SY2A8WBLT01W)’는 배우 송지효와 설인아도 착용했던 제품으로, 카라와 소매의 유니크한 디테일이 돋보이는 블라우스다. 버튼 탭으로 카라의 ‘2way’ 연출이 가능해 캠퍼스룩부터 오피스룩까지 다양한 스타일링이 가능하다. 가격은 20만원대 후반이다.

/김현경 객원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